루프트한자 독일항공, 6월부터 한국 노선 운항 재개

  • 조선닷컴 라이프플러스

    입력 : 2020.06.10 07:00

    루프트한자 독일항공, 스위스 항공, 오스트리아 항공, 브뤼셀 항공, 에어 돌로미티 등이 소속된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는 6월부터 국제선 노선을 포함한 항공편 운항을 확대한다. 이는 세계 각국의 점차 완화되고 있는 입국 규정 및 여행 제한 조치와 함께 항공 여행에 대한 관심과 수요 증대에 따른 것이다. 이로써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는 전 세계 130여 개 목적지로 주 2,000편을 운항할 예정이다.

    이미지 크게보기
    사진=루프트한자 독일항공

    루프트한자 독일항공 또한 기존보다 프랑크푸르트와 뮌헨 출발 항공편 운항을 늘린다. 일부 국제선 노선이 추가되며 한국의 경우, 오는 24일부터 인천-뮌헨 노선을 주 3회(월, 수, 금) 운항한다. 이는 한국 및 유럽의 여행 제한 조치가 완화되는 시점에 맞춘 것으로 국내에 취항하고 있는 유럽 항공사 중 비교적 빠르게 한국 노선 운항을 재개하는 것이다. 본 스케줄 및 추후 운항 스케줄은 여행 제한 조치 등 여러 사항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알레한드로 아리아스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 한국 지사장은 "비록 기존 스케줄보다는 감소된 운항 편수이지만 한국 노선 운항을 빠르게 재개할 수 있게 되어 다행이다"며 "추후 상황에 따라 여러 변수가 있을 수 있겠지만 루프트한자는 한국 여행객의 편의 증대를 위해 항공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보완해 안전한 여행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루프트한자 그룹 항공사의 운항 재개 노선 확인과 예약 및 그 밖의 자세한 사항은 각 그룹 항공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lif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