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비앤비, 경희대와 함께 '스마트관광' 초석 다진다

  • 조선닷컴 라이프플러스

    입력 : 2020.02.28 14:01

    경희대 스마트관광연구소, 올 2학기부터 관련 강의 개설

    커뮤니티 기반 플랫폼 에어비앤비와 경희대학교가 새로운 관광 수요를 잡아내는 기반을 다지기 위한 연구협력에 나선다.

    사진=에어비앤비

    에어비앤비와 경희대 스마트관광연구소는 장소와 사람을 연결하는 공유숙박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점점 커질 것이라 보고, 28일 국내 스마트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스마트관광이란 플랫폼 기술을 활용한 관광 행태 등을 포함하는 개념으로 최근 개별 관광 증가에 따라 크게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업무협약에 따라 경희대 스마트관광연구소는 공유숙박과 스마트관광 등에 대해 에어비앤비와 함께 공동연구를 수행하는 동시에, 올해 2학기부터 학생들을 대상으로 관련 분야 강의를 개설할 예정이다. 경희대는 에어비앤비를 사용하는 국내외 관광객의 온라인 리뷰 분석을 통해 관광객의 행동패턴을 분석하고 신규시장을 찾아내는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스마트관광 관련 강의는 플랫폼을 활용한 관광 트렌드 분석과 함께 전통적인 숙박업자와 다른 개인들의 창의적인 경영전략을 소개하는 내용 등이 포함될 것으로 전망된다.

    정남호 경희대 스마트관광연구소 소장은 “에어비앤비와의 협약은 새로운 관광 수요를 분석하고 이에 대응할 수 있는 전략을 마련하기 위한 좋은 기회”라며 “스마트관광연구소의 연구와 강의 활동이 한국 관광산업 발전을 위한 초석이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윤희식 에어비앤비 코리아 정책담당 매니저는 “경희대와의 협력을 통해 스마트관광의 저변이 넓어지면 국내 관광산업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lif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