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코리아, 혼다 센싱 탑재한 '어코드 터보' 국내 출시

    입력 : 2019.01.15 14:54

    이미지 크게보기
    혼다, 어코드 터보 / 혼다코리아 제공

    혼다코리아가 운전자 보조 시스템 혼다 센싱을 탑재한 '어코드 터보'를 국내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혼다 어코드는 월드 베스트셀링 세단으로서 2018 북미 올해의 차에 선정된 바 있다.

    이번에 출시한 어코드 터보에는 혼다의 최첨단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이 새롭게 탑재됐다. 이 시스템은 센서와 카메라를 통해 외부 상황 인지 및 사고 예방을 돕는 주행 보조 시스템이다.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와 저속 추종 장치(LSF),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KAS), 추돌 경감 제동 시스템(CMBS), 차선 이탈 경감시스템(RDM), 오토 하이빔 등으로 구현되며 운전자가 보다 편안하고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파워트레인은 1.5리터 직분사 VTEC 터보 엔진과 무단자동변속기(CVT)가 탑재돼 최고출력 194마력, 최대토크 26.5kg.m의 성능을 발휘한다. 복합 연비는 13.9km/ℓ이다. 특히 제3종 저공해 차량 인증을 취득해 혼잡 통행료 및 공영 주차장 요금 감면 등 다양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어코드 터보는 화이트, 실버, 메탈, 블랙, 블루, 샴페인, 커피 메탈의 총 7개 컬러이며, 부가세 포함한 판매 가격은 3690만원이다.

    •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lif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