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소금산 출렁다리 동계 야간개장

  • 조선닷컴 라이프플러스

    입력 : 2018.12.13 10:08

    이미지 크게보기
    전국적인 관광 명소로 떠오른 강원 원주 간현관광지 내 소금산 출렁다리가 연말을 맞아 야간에도 문을 연다./사진=원주시청 제공
    원주시가 연말을 맞아 오는 12월 22일부터 25일까지 '원주 소금산 출렁다리' 동계 야간개장을 실시한다.


    이번 야간개장은 저녁 6시부터 9시까지 무료로 운영하며, 등산로 데크로드 입구에 저녁 8시 30분까지 도착해야 입장이 가능하다.

    원주시는 이 기간 소금산 출렁다리와 간현 관광지의 경관조명을 활용해 관광객과 원주 시민들의 겨울 산 나들이에 운치 있는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원창묵 원주시장은 “원주 소금산 출렁다리 개통 후 관광객 182만 명을 돌파하는 등 대한민국 대표 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함에 따라 겨울 산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야간개장을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한편, 원주시는 앞으로 곤돌라, 하늘정원, 인공폭포, 잔도 등 더욱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구축해 간현 관광지를 스릴 가득한 테마관광단지로 조성할 계획이다.
    •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lif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