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8세대 '신형 911' 세계 최초 공개… 디자인과 성능 살펴보니

    입력 : 2018.11.28 15:07

    이미지 크게보기
    포르쉐, 신형 911 카레라 4S / 포르쉐코리아 제공

    포르쉐 AG가 지난 27일(미국 현지 시각), 2018 LA 오토쇼에 하루 앞서 8세대 '신형 911'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신형 911은 더 강력하고, 더 빠르며, 완전히 디지털화된 모습으로 새롭게 재탄생했다. 이날 공개된 신형 카레라 S와 4S는 6기통 수평대향 터보차저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450마력을 발휘한다. 또한, 더욱 향상된 연료분사 프로세스와 터보차저 및 인터 쿨러 냉각 시스템의 새로운 레이아웃으로 구동 효율성도 개선했다.

    새롭게 개발된 8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PDK)도 장착된다. 이를 통해 이전 모델과 비교해 출력이 30마력 증가했으며, 두 모델 모두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데 4초가 채 걸리지 않는다. 후륜 구동 카레라 S는 3.7초, 사륜 구동 카레라 4S는 3.6초 밖에 걸리지 않는다. 두 모델 모두 이전 대비 각각 0.4초 빨라졌다.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탑재 시 0.2초 더 단축된다. 911 카레라 S의 최고속도는 시속 308km, 카레라 4S는 시속 306km다. 유럽 NEDC-correlated 기준 911 카레라 S의 복합 연료 소비량은 8.9l/100km, 카레라 4S는 9.0l/100km다.

    이미지 크게보기
    포르쉐, 신형 911 카레라 4S / 포르쉐코리아 제공

    디자인은 시대를 초월하면서도 동시에 가장 현대적인 디자인을 추구하는 911의 역사를 반영한다. 20인치 프런트 휠과 21인치의 리어 휠로 더욱 넓어진 휠 하우징 아치가 인상적이며, 911의 모든 모델에서 동일한 너비를 갖게 된 리어 엔드는 중앙 부분의 슬림 라인이 시각적으로 더욱 부각돼 보인다. 차량 전면의 차체 폭은 45mm 더 넓어졌다. 도어에 통합된 전동 팝 아웃 핸들은 부드러운 측면 윤곽선이 돋보이며, 새로운 LED 헤드라이트 사이의 보닛은 오리지널 911 세대의 디자인을 연상시킨다. 차량 후면은 훨씬 더 넓어진 폭과 가변 리어 스포일러, 매끄럽고 우아한 라이트 라인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낸다. 프런트와 리어 부분을 제외한 모든 외관은 알루미늄으로 제작됐다.

    이미지 크게보기
    포르쉐, 신형 911 카레라 4S / 포르쉐코리아 제공

    실내는 직선 라인이 강조된 대시보드가 특징으로, 이는 1970년대 911로부터 영감을 받은 디자인이다. 포르쉐 전통에 따라 중앙에 위치한 타코미터와 함께 두 개의 얇고, 프레임이 없는 디스플레이는 운전자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한다. 10.9인치의 PCM 센터 스크린은 새로운 시스템 덕분에 운전에 방해 없이 더 신속하게 작동된다. 또한, PCM 아래에는 차량의 중요한 기능에 접근할 수 있는 5개 버튼의 콤팩트 스위치 유닛이 자리한다. 디지털화 측면에서도 911은 새로운 기능과 서비스는 물론, 영구적인 연결성으로 한 걸음 더 진화했다. 기본 사양의 PCM에는 스웜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온라인 내비게이션과 포르쉐 커넥티드 플러스가 포함된다.

    안전성과 편의성도 강화했다. 세계 최초로 개발한 웻(Wet) 모드가 기본 사양으로 탑재된다. 이 모드는 도로 위 물을 감지, 제어 시스템을 사전 설정하고 운전자에게 경고하는 기능으로, 버튼을 누르거나 스티어링 휠(스포츠 크로노 패키지)의 모드 스위치를 통해 활성화시킬 수 있다. 또한, 기본 사양으로 제공하는 경고 및 브레이크 지원 시스템은 움직이는 물체와의 충돌 위험을 감지, 필요한 경우 비상 제동을 시작한다. 열 화상 카메라를 장착한 나이트 비전 어시스트 기능도 911 모델 최초로 옵션 선택이 가능하다. 옵션 사양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은 자동 거리 제어 시스템 및 스탑앤고 기능, 리버시블 탑승자 보호 기능, 그리고 혁신적인 자율 이머전시 어시스트 기능을 포함한다.

    이 밖에도 세 가지 특별한 디지털 기능을 통해 더욱 미래 지향적으로 변화했다. '포르쉐 로드 트립'은 특별한 여행 계획과 일정 구성 그리고 경로 탐색을 지원하는 애플리케이션이다. 애플리케이션이 제공한 경로에는 맞춤 호텔과 레스토랑 추천 뿐만 아니라 관심 장소와 뷰 포인트 정보까지 포함된다. 또한, 포르쉐 고객들은 '포르쉐 360+'를 통해 차량에서 멀리 떨어져 있어도 포르쉐 익스피리언스를 즐길 수 있다. 포르쉐 360+는 24시간 이용 가능한 개인 맞춤형 라이프스타일 지원 시스템으로, 일상생활에 편리함을 제공하고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개발됐다.

    '포르쉐 임팩트'는 배출가스량 계산을 통해 운전자가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일 수 있도록 기여한다. 고객들은 산림 보호 뿐만 아니라 풍력, 수력 그리고 태양력에 중점을 두고 있는 국제 공인 기후 프로젝트를 스스로 선택할 수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포르쉐, 신형 911 카레라 4S / 포르쉐코리아 제공

    911 카레라 S와 911 카레라 4S의 가격은 부가세 및 국가별 특별 사양을 포함해 각각 12만125유로(한화 약 1억5300만원), 12만7979유로(한화 약 1억6292만원)부터 시작된다. 모든 제원 및 옵션 정보는 국가별로 상이하며 국내 출시 일정 및 가격 정보는 미정이다.

    • Copyright ⓒ 디지틀조선일보 & life.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