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복 메뉴 건너뛰기 (컨텐츠영역으로 바로 이동)

[friday] 요즘… 화면도 커지고 눈도 커진다

      입력 : 2017.10.13 04:00

      [Advertorial] 삼성 QLED
      현재까지 발견한 가장 좋은 발광소재, 퀀텀닷으로 순수한 색 표현…
      TV대형화·고화질 추세맞춰 소비자 눈높이도 올라가

      한 장면에서도 10개 이상의 포인트에서 다른 명암비를 적용할 수 있어 색채감이 매우 선명한 ‘HDR10 플러스’ 기술이 적용된 삼성 QLED TV.
      한 장면에서도 10개 이상의 포인트에서 다른 명암비를 적용할 수 있어 색채감이 매우 선명한 ‘HDR10 플러스’ 기술이 적용된 삼성 QLED TV./삼성전자
      집 크기와 TV 사이즈가 비례한다는 것은 옛말. 요즘은 평수에 상관없이 대형 TV를 선호하는 추세다. 가전업계에 따르면 "아파트 평형대에 비례해 TV 크기를 고르던 과거와 달리 최근 신혼부부들은 집 크기에 상관없이 예산만 맞으면 60인치형 이상의 대형 TV를 사는 것이 트렌드"라고 했다. HD TV보다 해상도가 4배 높은 UHD TV의 대중화로 화질 만족도에 대한 소비자 눈높이가 올라가면서 TV 대형화 추세가 뚜렷하게 나타나는 것이다.

      현재 60인치형 이상 대형 TV 시장에서 글로벌 금액 기준 상반기 누계 42%를 차지하며 선두를 지키고 있는 기업은 삼성전자다. 60인치형 이상 대형 TV 시장은 지난해 상반기 대비 수량 기준 40%, 금액 기준 20% 수준 증가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삼성 TV는 올 1~7월 누계로, 300만원 이상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금액 기준 70%에 달하는 점유율을 기록했다.

      삼성전자 QLED
      1. 지난 9월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국제가전박람회 ‘IFA 2017’에서 선보인 삼성 QLED TV 전시 모습. 2. ‘IFA 2017’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관람객들이 삼성 QLED TV의 스마트 TV 기능을 체험해보고 있다. 3·4. 43인치 TV 4대를 합친 것보다 큰 QLED TV 88인치형. /삼성전자
      ◇전 세계 60인치형 이상 대형 TV시장 42% 점유

      급속히 진행되는 TV 대형화 트렌드에 맞춰 삼성전자는 'QLED'와 '프리미엄 UHD'를 중심으로 75·82·88인치형 등 다양한 라인업을 구축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 있다. 특히 올해 삼성전자가 새롭게 출시한 'QLED'는 광원으로 무기물 소재인 퀀텀닷(양자점)을 사용해 내구성과 화질, 에너지 효율 면에서 모두 우수한 것이 특징. 퀀텀닷 기반 기술을 연구하는 펑샤오강 저장대 화학과 교수는 지난 4월 중국에서 열린 QLED포럼에서 "퀀텀닷은 현재까지 인류가 발견한 가장 좋은 발광 소재"라며 "퀀텀닷으로 가능한 순수한 색 표현력, 밝기 등은 다른 디스플레이 기술이 따라잡기 힘든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어느 각도에서 봐도 선명한 화질과 수려한 디자인을 자랑하는 곡선형의 커브드 스크린이 적용된 삼성 QLED TV./삼성전자
      어느 각도에서 봐도 선명한 화질과 수려한 디자인을 자랑하는 곡선형의 커브드 스크린이 적용된 삼성 QLED TV./삼성전자

      이와 함께 삼성전자는 매 장면마다 최적의 명암비를 살려주는 'HDR10 플러스' 기술을 오픈 플랫폼으로 개발하고 베를린에서 개최된 IFA 2017에서 20세기 폭스, 파나소닉과 함께 기술 확대에 나서기로 했다. 글로벌 TV 시장은 2016년을 기점으로 금액 기준 UHD 시장이 처음으로 FHD 시장보다 커지면서 화질의 차이는 더 이상 픽셀(화소)수가 아닌 영상의 사실감을 살려주는 다양한 기술 적용이 좌우한다. 대표적인 것이 밝은 부분을 더 밝게, 어두운 부분은 더 어둡게 표현함으로써 영상의 입체감을 높이고 실제 눈으로 보는 것과 최대한 유사한 화면을 만들어내는 'HDR(High Dynamic Range)' 기술이다. 삼성전자가 지난 3월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선보인 'HDR10플러스' 기술은 디스플레이에서 재생되는 영상의 모든 장면마다 최적의 명암비를 적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

      삼성전자 관계자는 "전 세계 TV 시장에서 삼성전자는 11년 연속 1위를 달성하고, 12년 연속 1위를 앞두고 있다"며 "올해는 퀀텀닷 기술을 통한 차별화된 화질과 투명 광케이블 등 설치 공간 제약을 최소화한 디자인이 적용된 'QLED TV', 예술작품을 감상하는 플랫폼으로서의 '더 프레임' 등 기존 TV 업계에 새로운 개념을 가져온 혁신 제품들이 대거 출시돼 더욱 기대감이 크다"고 말했다.

      이전 기사 다음 기사
      기사 목록 맨 위로
      닫기